본문 바로가기

[부부세계여행 D+47] 처음 와본 맥간! 2019.04.17 12시간만에 도착한 맥간!! 버스에서 내리니 비가 부슬부슬 오고 있다. 델리에서 잠깐 입었던 우비를 꺼내 입고 배낭을 메고 숙소를 찾아 나섰다. 구글지도를 보며 찾아간 두개의 숙소 중에 우리가 선택한 곳은 "레이디스벤쳐" 터미널에서 걸어서 10~15정도 거리에 있는 곳인데 뷰는 없지만 합리적인 가격에 숙소가 나름 깨끗하다. 이른 아침이였지만 어제 3시 이후로 아무것도 안먹은 우리는 얼른 씻고 밥을 먹으러 나왔다. 우리가 맥간에서 처음 간 음식점은 "피스카페" 여기는 한국인 여성분과 티벳남성분과 가족들이이 함께 운영하는 티벳 음식점이다. 비가 오는 맥간의 날씨는 상당히 추웠는데 날씨가 춥다보니 자연스럽게 따뜻한 차가 생각났다. 오래된 산장 분위기의 카페에서 빗소리를 들으며 따뜻한 차를 ..
[부부세계여행 D+46] 맥간으로 가기위해 잠시 들린 델리! 2019.04,16 연착 없이 우린 아침 7시에 델리역에 도착했다. 델리는 여행자들 사이에 사기꾼들이 너무 많아서 악명이 높다. 대부분의 여행자들이 델리공항으로 들어오다 보니 잔뜩 긴장한 여행자들에게 다가와 도와주는척 하며 길이 막혔다는 둥 여러가지 핑계로 바가지를 씌우는일들이 다반사다. 그러다 보니 많은 여행자들이 델리를 피해가려고 한다. 그러나 이동하기 위해서 어쩔수 없이 델리를 들려야 하는 경우가 종종 있다. 우리도 맥그로드 간지 일명 '맥간' 이 목적지이지만 바라나시에서 한번에 가는 것이 없어서 델리로 왔다. 델리에 아침에 도착하자마자 저녁에 가는 맥간 가는 버스표를 예매 할 예정이지만 혹시나 표가 없으면 델리에서 하루 묶을수도 있겠다라는 생각으로 도착! 기차역에서 나와 큰길만 건너면 여행자들이 ..
[부부세계여행 인도 D+45] 바라나시 마지막날~ 2019.04.15 오늘은 바라나시의 마지막날이다. 저녁 7시 40분 기차로 델리로 이동을 하기 위해서 오늘은 아침부터 바빴다. 체크아웃 시간이 10시여서 서둘러 일어나서 짐 챙기고 숙소에 짐을 맡기고 나왔다. 오늘은 하루종이 밖에서 보내야하는 날!! 바라나시에서 우리 단골 식당이였던 "메구 카페"에 마지막으로 갔다. 바라나시 6일 있는 동안 5일 방문한곳!! 이날도 어김없이 가츠동을 시켰는데 매일 먹었더니 이제 질린다.. 처음 먹었을때의 그맛이 아니다.. 질린만큼 먹었으니 당분간 그립지 않을듯ㅋㅋ 대신 롤을 처음으로 시켰는데 이게 너무 맛있다.ㅠ.ㅠ 한번밖에 안먹고 왔다는게 지금도 아쉽네ㅋㅋ 밥먹고는 두번째 단골집 "보나카페" 오레오빙수 하나랑 음료수 하나 시켜서 먹으면서 시간 보내는중~~ 숙소에 갈 ..
[부부세계여행 인도 D+44] 둘이 오붓하게 보트타기!! 2019.04.14 오늘은 아침부터 매콤한게 땡기네 ㅎㅎ '솜카페' 불닭 볶음면을 판다는 이야기를 듣고 찾아갔다. 원래 기타페닝게스트하우스 1층에 있었는데 4월부터 모나리자 카페로 가게를 옮겨서 장사를 하신다고 한다. 여기도 인도분과 한국여자분이 결혼해서 하는 카페!! 카페 가는 길에 있는 커다란 소를 보고 "오빠 사진 찍어줘!!" "좀 더 소 옆에 붙어야지!!" 근데 무서워서 가까이는 못가겠다... 꼬리를 팔랑팔랑 흔들고 있어서 꼬리에 맞을까봐 적정거리 유지중 ㅋㅋ 인도는 길거리에서 소를 많이 볼수 있는데 바라나시 좁은 골목길은 커다란 소가 가운데 떡하니 길을 막는 경우를 종종 볼 수 있다. 예전에 왔을때 기억나는 장면중에 하나가 소가 숙소가는 골목길에 서있어서 우리가 가지 못하고 있자 지나가던 인도분..
[부부세계여행 인도 D+43]바라나시에서의 좋은만남! 2019.04.13 4일 연속 같은 시간에 우린 "메구 카페"에 갔다. 이제 나갈때 "감사합니다"라고 일본인 아주머니께서 인사까지 해주신다. 오늘은 가츠동 두개와 미소장국!! 어제 다른 테이블에서 미소장국 먹는거 보고 우리도 시켰다. 뜨끈뜨끈하니 같이 덮밥이랑 함께 먹으니까 더 맛있다. 오빠가 가츠동 혼자 먹고 싶다고 해서 오늘은 다른 메뉴 안시키고 똑같은거 시켜서 각자 먹었다 ㅋㅋㅋㅋ 인터넷이 잘 안되다 보니 블로그가 계속 밀리고 있다. 보는 사람은 없어도 내가 기억하기 위해 일기처럼 매일 일상을 사진과 글로 남기기 위해 시작했는데 지역마다 사진이 올라갈정도의 속도가 나오기도 하고 잘안되기도 하다보니 본의 아니게 밀린 일기를 쓰는 기분이다. 그래도 사진을 올리며 그때를 한번더 회상할수 있어서 좋은점도 ..
[부부세계여행 인도 D+42] 먹는게 일상인 바라나시! 2019..04.12 오늘도 아침에 눈을 뜨고 아침밥을 먹기 위해 숙소를 나섰다. 신발을 신으려고 하는데 신발장 앞에서 자고 있는 멍멍이ㅎㅎ 멍멍이도 더운지 다리를 죽펴고 시원한 바닥에 몸을 밀착해서 누워있는 모습이 너무 귀여워서 사진 한장 ㅋㅋ 우리의 아점은 고민없이 일식당 "메구카페" 오늘은 카츠동이랑 새로운것 하나 시켜서 먹다가 오빠가 너무 맛있다면 국물있는 라멘 계속 먹고 싶다고 해서 세개 시켜서 먹었다. 밥양이 많아서 한개만 먹어도 배불러서 세개는 무리일것 같았지만 또 국물이 있으니까 더 잘먹히기는 하는듯 ㅋㅋㅋㅋ 참아 맛있는것을 남길수 없다며 다 먹고는 진짜 배터질것 같은 기분으로 숙소로 돌아와서 낮잠을....ㅠ.ㅠ 많이 먹으니까 더 졸려.....이러다가 진짜 꿀꿀될듯 하다. 낮잠은 한숨자고 ..
[부부세계여행 인도 D+41]바라나시 "철수네 보트투어" 2019.04.11 아침에 눈을 뜨니 10시 30분!! 창문이 없다 보니 더 늦게 까지 나는거 같다... 우리 일찍 일어나자고 약속했지만 쉽지 않다 ㅎㅎ 눈을 뜨고 가장 먼저 한 말 "오빠 뭐 먹을까??" 바라나시에는 맛있는곳이 너무 많아서 정말 행복한 고민에 빠졌다. (다 한식당 ㅋㅋ) 추천 메뉴들과 가게이름을 메모장에 빼곡히 적어놓고 한개씩 다가볼꺼라고 작정하고 왔다. 오빠는 바라나시 처음이라 어떤 곳인지 궁금해 했지만 난 와봐서 그런지 바라나시에 대한 환상? 이런건 없고 오직 먹으러 이곳에 온것나 마찬가지 ㅋㅋ 그래서 오늘 아점은 "메구카페" 여기도 5년전에 왔을때 진짜 맛있게 먹었던 곳이지 ㅎㅎ 여기는 인도남자분과 일본여자분이 결혼해서 하는가게인데 진짜 맛있다. 음식도 깔끔하고 깨끗하게 하며 이근..
[부부세계여행 인도 D+40] 바라나시 적응기! 2019.04.10 예상보다 한시간 정도 늦은 시간인 10시쯤 우린 바라나시에 무사히 도착했다. 바라나시 정션역!! 아래를 내려다보니 기차역에 사람들이 빼곡하다. 다른 기차역도 사람들이 많지만 바라나시는 더욱더 사람들이 많은것 같다. 우린 바라나시에 6일정도 있을 예정이다. 기차역에서 우리가 가는 가트까지는 3킬로 정도 떨어져 있는데 기차역에 다시 나오기 귀찮다며 오빠는 기차표를 예매하고 가자고 했다. 예전에 외국인 창구가 있던것이 생각이나 오빠를 안내했는데 입구와 실내를 리모델링했는지 요기만 엄청 좋아졌다. 에어컨도 나오고 의자도 푹신하고 여기 너무 좋네~~~ ㅎㅎ 지난번에도 이야기 했듯이 인기 구간은 기차표 구하기가 쉽지 않다. 근데 인도는 전날 취소표를 파는 딱깔이라는것도 있고 외국인들을 위해 일정..